홍보센터

[서울신문] 돈 쓰는 고객의 마음을 분석해 주는 인공지능 서비스

2020.12.03 16:51

idinnolab

조회 수118

기사바로가기

최근 MBTI(마이어스-브릭스 유형 지표)라는 심리테스트가 유행이다. 이는 칼 융(Carl G. Jung)의 성격 유형 이론에 기초하여 ‘브릭스(briggs)’ 와 그의 딸 ‘마이어스(myers)’가 일상생활에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개발한 성격유형 검사 지표이다. MBTI는 성격유형을 16가지로 분류하고, 사람이 인식과 결정 등에서 어떤 선호를 가졌는가를 나타내는 4개의 알파벳 글자 조합으로 표시한다.



사람들의 선호 경향을 찾고, 이를 분석하고 해석해서 사람들의 행동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가를 파악하는 심리검사 방식이다. 성격 테스트뿐만 아니라 학교, 기업, 군대 등에서도 많이 사용되고 있다. 빅데이터 분석에서 파악하기 어려운 사람들의 성향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해지면서 이와 같은 테스트가 유행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의 영향 등으로 자영업자들은 더욱 어려워지고 있다. 자영업자 입장에서 우리 매장을 찾는 고객의 성향과 행동이 궁금할 수밖에 없다. 그들의 마음을 헤아려야 제품과 서비스의 매출이 상승하는 것이다. 그리고 그들을 끌어들일 수 있는 인테리어나 홍보 전략 등을 구상할 수 있다. 결국 고객이 돈을 쓰게 만드는 것은 그들의 성향을 정확히 파악하는 것에 달려있다.

이와 같은 문제를 해결하고자, 고객경험데이터 전문기업인 ㈜아이디이노랩에서는 10대에서 60대까지의 고객 성향을 11개 업종별로 분류해서 리포트로 제공하는 아이노유 AI (I Know You_AI) 서비스를 개발하였다.

‘아이노유 AI’ 서비스는 창업하고자 하는 지역, 업종, 브랜드, 판매가격 등의 조건을 선택하면, 우리 매장의 단골이 될 수 있는 고객의 소비성향, 소비심리에 맞춰서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알고리즘이 추천해 준다. 추천된 고객 정보는 개인적 심리, 경제적 성향, 그들을 위한 마케팅 전략으로 나누어져서 리포트로 제공된다. 특히, 최근의 코로나 이후 변화된 고객 성향에 대한 분석정보까지 반영되어 있다.

아이노유 AI 서비스는 자체 제작한 경험데이터와 빅데이터를 인공지능 기반 알고리즘으로 연동하여 고객의 마음을 분석하는 방식이다. 이 회사는 2018년 창업 이후 지속적으로 경험데이터를 직접적으로 수집하고, 빅데이터와 연동하여 대한민국 전체 국민의 고객경험을 표준화한 데이터베이스를 만들어 오고 있다.